top of page
그림6.png

조이펀 실버그레이스
단 하나의 목표


고객의 미래를
우아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신비로운 물, 새로운 시작
 

LST 친환경과 퀀텀나노의 탁월한 기술로 미래를 창조합니다!

LST연구소는 첨단 양자기술과 생명과학의 융합을 통해 혁신적인 친환경 솔루션을 개발하는 선도적인 연구기관입니다.

 

우리 연구소가 개발한 BHL-MUL나노수 구조화된 양자파동 신물질로, 기존의 한계를 뛰어넘는 혁신적인 물성을 지니고 기 개발된 다양한 상품을 탁월하게 업그레이드 할 수 있습니다.

특히 퀀텀바이오의 핵심 기술을 통해 동식물 재배에서 친환경과 탁월한 성장 효과를 보이며, 지속가능한 농업과 생태계 보존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천연약용식물의 유효성분 추출, 효능 증진, 그리고 다양한 산업 분야에의 적용을 실현하고 있습니다

차별화된 대한기업지원센터 실버 비즈니스

​전문적인 지식과
폭넓은 경험

조이펀테크는 실버비즈니스 분야에서 전문적인 지식과 폭넓은 경험을 갖추고 있습니다. 현재 시설을 실버시설로 바꾸거나 운영 중인 실버시설의 경영을 개선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노하우와 전략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또한, 새로운 실버비즈니스를 시작하고자 하는 경우에도 우리의 전문적인 조언과 지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시장 동향과
변화 파악

실버산업은 계속해서 변화하고 발전하고 있습니다. 조이펀테크는 시장의 최신 동향을 주시하고 분석하여 클라이언트에게 실버비즈니스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전략을 제시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클라이언트는 경쟁력을 강화하고 더 나은 비즈니스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습니다.

맞춤형
솔루션 제공

조이펀테크는 각 클라이언트의 개별적인 요구와 상황을 고려하여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각각의 프로젝트에 적합한 전략과 계획을 수립하고, 클라이언트의 목표와 우선순위에 맞게 실행합니다. 이를 통해 클라이언트는 자신의 비즈니스를 개선하고 성공을 이룰 수 있습니다.

AI와 블록체인
기술 접목

조이펀테크는 실버산업에 AI와 블록체인등 새로운 기술을 적용하여 실버산업에 혁신을 가져오며, 투자에 대한 안정성과 투자자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투명하게 운영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며,  AI기술을 활용하여 개인의 생활만족도를 향상하고 각자에 맞춤화된 서비스를 통해 실버시대의 만족도를 증진합니다

제약 산업: 천연 성분을 활용한 신약 개발 - 기존 약물의 효능 개선 및 부작용 감소

화장품 산업: 천연 성분 기반의 기능성 화장품 개발 - 피부 친화적이고 효과적인 제품 라인 확대

식품 산업: 기능성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 개발 - 천연 향신료 및 첨가물 생산

농업,수산업, 축산업: 친환경 재배및 천연 농약 및 비료 개발 - 동식물의 탁월한 친환경 재배를 위한 향상 재배 기술 개선

환경 산업: 천연 정화제 및 환경 복원 물질 개발 - 지속 가능한 생산 방식 도입

향수 및 아로마테라피: 고품질 천연 향료 개발 - 치료 효과가 있는 아로마 제품 생산

실버 비즈니스와 금융 신기술이 융합하면?

실버산업이 유망하다는것은 모두가 잘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 비즈니스에서는 많은 어려움이 있습니다

 
새로운 실버비즈니스로 사업을 진행하는 일,
현재 시설을 실버시설로 바꾸는 일,
운영중인 실버시설의 경영을 개선하는 일 등에 있어
조이펀은 실버비즈니스 전문가입니다.

또한, 조이펀은 실버비즈니스에 새로운 금융 신기술을 접목하여
안정성, 수익성, 유동성을 확보하여 더 큰 가치를 창출하고 있습니다

 
왜 많은 사람들이 실버 비즈니스를 조이펀과 함께 할까요?

최근 15개 이상 실버케어센터
​설립및 프로젝터 진행

조이펀은 실버산업에서 특화된 전문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맞춤형 솔루션제공하고, 시장과 변화에 대한 솔루션과 ​신기술로 가치를 더해 드립니다.

이러한 솔루션을 바탕으로 최근 15건 이상 요양원 설립과 실버케어 센터 컨설팅을 진행하였고, 고객에게 큰 만족을 드리고 있습니다. 


시장 동향과 변화에 대응하여, 클라이언트가 변화하는 실버산업에서 앞서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며, 최첨단 장비와 AI 및 블록체인과 같은 실버 신기술을 적용하여 혁신을 주도하고 가치를 상승시키고 있습니다.

bottom of page